큐티 365일
종합 설교
새벽 설교
성경 공부
   


편집팀
2월 14일 죄를 멈춰라
http://
(ip : 116.126.71.156  2020-02-14작성)

읽을 말씀 : 에스겔 18:23-32

그리스의 철학자 플라톤이 쓴 ‘국가’에 나오는 내용입니다.
엘이라는 남자는 자신이 저승에 갔다왔다며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사람은 죽으면 광대한 들판에 떨어집니다. 들판은 사막과도 같아서 아주 오랜 시간을 여행해야 합니다. 목이 너무 마른 사람들은 갈증을 견디지 못하고 망각의 샘물을 마시는데 이 물은 마실 때마다 과거의 기억이 사라지는 효능이 있습니다.
지혜로운 사람들은 물을 몇 번 마시고 기억이 완전히 사라질까 봐 목마름을 참아가며 여정을 마치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들은 계속해서 샘물을 마십니다.
들판의 끝에는 다시 한 번 인생을 시작하는 문이 있는데 지혜로운 사람들은 과오를 기억하고 있기에 더 나은 새로운 삶을 살아갑니다. 하지만 샘물을 계속 마셨던 어리석은 사람들은 다시 태어났음에도 똑같은 실수를 반복하며 같은 삶을 살아갑니다.”
주 하나님을 믿고도 이전의 습성을 버리지 못하고 같은 죄를 짓는 사람이 예화에 나오는 어리석은 사람입니다.
새로운 피조물로 나를 창조하신 주님의 보혈을 믿고 죄에서 벗어난 새로운 삶을 살아가십시오. 아멘!!

주님! 매순간 매순간 주님이 주신 능력으로 죄에서 승리하게 하소서.
같은 죄를 반복하지 말고 주님의 능력으로 끊어냅시다.

아직 한줄답변 없어요



이전글 : 2월 15일 새 노래로 찬양하라 (편집팀)
다음글 : 2월 13일 방법의 문제 (편집팀)


       



copyright ⓒ 2004 Nachimvan Publishing Co. All rights reserved